MLB 유명배우 개막전 중계화면에서 관중 환호

한국과 일본의 야구 전설들이 MLB 개막전을 관전하기 위해 고척돔에 모여 스타들의 축하를 받았습니다. 유명 연예인들과 한자리에 모인 이날 고척돔에서는 켄 그리피 주니어, 오타니 쇼헤이, 무키 베츠, 김하성, 박찬호 등 특급 스타들이 자리했습니다. 또한 마쓰자카 다이스케, 우에하라 고지, 후지카와 규지 등 일본의 전설적인 투수들도 참석하여 MLB 개막전을 함께 즐겼습니다.
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